>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순군, 올해 출생아부터 ‘첫만남이용권’ 지급
4월부터 국민행복카드 포인트로 지급...화순군출산양육지원금과 별개
 
화순뉴스 편집국 기사입력  2022/01/12 [17:58]
 
▲     ©화순뉴스 편집국

화순군(군수 구충곤)1인당 200만 원씩 지원하는 첫만남이용권을 지급한다.

 

첫만남이용권은 아무 조건 없이 모든 출생아에게 1인당 200만 원씩 지급된다. 지원금은 국민행복카드 포인트로 지급되는 것이 원칙이며, 예외적으로 사회복지시설 보호 영유아에게는 디딤 씨앗 통장을 통해 현금으로 지급된다.

 

첫만남이용권은 화순군출산양육지원금과 별개로 지급된다.

 

이용권은 출생일(아동의 주민등록일)로부터 1년간 사용할 수 있고, 유흥업소·레저업종·사행업종 등 이용 제한 업종을 제외한 전 업종에서 사용 가능하다.

 

신청은 읍·면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출생신고와 동시에 통합신청하거나 온라인(복지로, 정부24)으로 하면 된다.

 

신청 기간은 별도로 없으나, 사용기간(아동출생일로부터 1)을 고려해 너무 늦지 않게 신청해야 한다.

 

이용권은 41일부터 지급될 예정이다. 지급이 늦어지는 올해 1~3월 출생아는 2023331일까지 이용권을 사용할 수 있다. 사용 기한 안에 사용하지 않은 지급금, 포인트는 자동 소멸된다.

 

화순군 관계자는 올해부터 시행하는 첫만남이용권 지원 사업이 양육 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더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앞으로도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출산 친화 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2022/01/12 [17:58]  최종편집: ⓒ 화순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